• ▪ 식품(Food)과 기술(Tech)이 결합한 푸드테크(Food-tech) 산업이 배달음식 주문 서비스를 시작으로 식품 생산과 유통 등 다양한 분야로 성장 중
  • ▪ SW기술을 활용한 수요예측과 저온유통 시스템으로 생산자와 소비자를 연결하여 복잡한 유통구조를 개선하는 스타트업이 등장하고 있음
  • ▪ 또한 스마트팜 도입으로 생산성 향상과 농식품 생육 데이터 수집·활용이 활발해지고 있으며, 대체식품 개발 스타트업도 등장하고 있음

최근 1인가구의 증가와 소득·여가 시간의 증대로 식생활이 변화함에 따라 식품산업의 디지털 전환이 활발히 일어나고 있으며, 음식 배달 서비스를 중심으로 유니콘 기업도 등장하고 있음

  • 2017년 기준 1인가구 인구는 약 562만 가구로 전체 가구의 28.6%에 달하고 있으며, 1990년대 9.0%에 비해 큰 폭으로 증가한 수치임
    • 1인가구의 증가로 과거 재래시장이나 마트에서 정기적으로 장을 보고 요리해 먹는 식품 소비 패턴에 영향을 받고 있음
  • 평균 가계 지출 중 21.6%가 식료품비이며, 이 중 48%인 외식비가 가장 많이 차지했으며, 가공식품(27%), 신선식품(25%) 순임
    • 특히 1인가구의 증가로 2010년부터 2017년 연평균 증가율은 가공식품이 4.4%p로 가장 높았음1
그림 1 1인가구 현황 및 성장 전망, 그림 2 신선·가공식품, 외식 비중 추이
<그림 1> 1인가구 현황 및 성장 전망, <그림 2> 신선·가공식품, 외식 비중 추이

※ 출처 : 통계청 인구주택총조사(2017), KB금융지주 경영연구소 재인용(2018.10.), 농림축산식품부(2018)

  • 해외에서는 배달음식 주문 서비스에서 시작한 많은 푸드테크 기업들이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함
    • 미국에서는 아마존 프레시(Amazon Fresh)나 우버 이츠(Uber Eats) 등으로 대표되는 식품배달 서비스 시장규모는 78조 원으로 추정됨2
    • 독일의 딜리버리 히어로(Delivery Hero)는 2011년 설립된 이후 세계 각국에서 M&A를 통해 40개 국가의 28개 앱 브랜드를 운영 중인 유니콘 기업으로,3 우리나라에서도 요기요와 배달통, 푸드플라이를 운영하고 있음4
    • 인도의 주마토(Zomato)는 2008년 설립되어 식당 정보 공유앱을 시작으로 드론배송, 공유주방 등 다양한 신산업에 진출하는 유니콘 기업임
  • 임파서블 푸드(Impossible Food), 비욘드 미트(Beyond Meat), 저스트(Just) 등 식물성 원료를 기반으로 식품을 만들거나 인공조미료 등을 사용하지 않는 건강식을 생산하는 스타트업이 등장함
    • 임파서블 푸드는 3년 동안 80여 명의 연구팀과 개발을 통해 식물성 인공패티를 제작, 푸드테크 분야의 테슬라로 불리며 2017년 구글이 3,000억 원에 인수를 제안한 바 있음5
그림 3 임파서블 푸드가 개발한 인공고기, 그림 4 Just가 개발한 인공계란
<그림 3> 임파서블 푸드가 개발한 인공고기, <그림 4> Just가 개발한 인공계란

※ 출처 : 임파서블 푸드 홈페이지, Forbes(2018.8.27.)

<표 1> 푸드테크 유니콘 기업 (단위 : 백만 USD)
기업명 국가 사업내용 총투자액
Blue Apron 미국 식재료 배달 앱 서비스 199
Deliveroo 영국 배달정보 제공 앱 서비스 860
Delivery Hero 독일 배달정보 제공 앱 서비스 2,594
DoorDash 미국 배달정보 제공 앱 서비스 972
ELEME 중국 배달정보 제공 앱 서비스 3,335
HelloFresh 독일 식재료 배달 앱 서비스 364
iFood 브라질 식당 및 배달정보 제공 앱 서비스 592
Indigo 미국 첨단기술을 통한 작물 재배 609
Instacart 미국 식재료 배달 앱 서비스 1,896
Meicai 중국 식재료 배달 앱 서비스 1,453
MissFresh 중국 식재료 배달 앱 서비스 1,362
Swiggy 인도 배달정보 제공 앱 서비스 1,466
Toast 미국 식당용 POS시스템 및 관리솔루션 249
Womai 중국 식재료 배달 앱 서비스 330
Woowa Bros 한국 배달정보 제공 앱 서비스 483
Yijiupi 중국 온라인 주류 판매 서비스 331
Zomato 인도 식당 및 배달정보 제공 앱 서비스 654
Zume Pizza 미국 로봇을 활용한 피자 제작 및 배달 423

※ 출처 : Crunchbase(2018)

국내의 푸드테크도 배달음식 주문 서비스에서 시작해 최근 생산과 유통 분야에 다양한 스타트업이 등장 중이며 대기업의 투자도 진행중임

  • 식품배달의 경우 2010년부터 배달앱인 배달의 민족을 운영한 우아한 형제들이 기업가치 3조 원으로 평가받으면서 새로운 유니콘 기업이 됨(2018.12.20.)
  • 대기업에서는 제품 개발과 마케팅에 인공지능과 빅데이터를 활용하고 있으며, 스타트업 투자 펀드를 조성하고 있음
    • 식품 제조·유통 분야 대기업인 CJ제일제당은 150억 원 규모의 푸드테크 스타트업 펀드를 출자해 신산업을 육성할 계획임6
    • 롯데제과는 인공지능을 활용해 트렌드를 분석하는 시스템인 엘시아를 개발해 신제품 개발과 출시에 활용 중임

스타트업은 SW를 활용한 수요예측과 저온유통 시스템을 도입해 복잡한 구조를 보이는 농축수산물 유통 단계를 축소하고 있음

  • 일반 공산품과 달리 농산품의 경우 부패가 쉬운 특성에 따라 재고가 발생할 경우 손해가 커지고, 출하시점의 수요공급의 문제 등으로 유통구조가 복잡해지고 많은 단계를 거치게 됨
    • 농산물의 경우 전통적 구조, 농협·수협(생산자 단체), 대형유통업체, 직거래 등의 유통 형태가 존재함
    • 전통적 구조에서의 유통은 생산자→산지유통→도매시장→중도매인→소매상을 거쳐 소비자에게 전달되며 각 단계에서 가격이 높아짐
그림 5 배추 유통단계별 비용 및 가격
<그림 5> 배추 유통단계별 비용 및 가격

※ 출처 : 한국농촌경제연구원(2012)

  • 최근 등장하는 스타트업은 빅데이터를 통해 최적의 수요예측과 당일배송이 가능한 저온유통 시스템을 도입하여 복잡한 농산품 유통구조 과정을 개선하고 있음
    • 특히 유통기한이 짧은 신선식품의 특성상 정확한 수요예측이 가격경쟁력에서 매우 중요한 요소임
    • 국내에서는 마켓컬리와 헬로네이처가 신선식품을 직거래·당일배송하는 대표 스타트업으로, 최근 헬로네이처는 BGF그룹이 SK플래닛으로부터 경영권을 인수
  • 축산 분야에서도 유통관행과 복잡성으로 인해 도축 후 한 달 이상이 되어야 소비자에게 전달되는데, 최근 이 유통단계를 축소하는 스타트업이 등장하고 있음
    • 정육각은 유통구조의 개선을 통해 도축 후 3일 이내의 초신선육을 판매하고 있으며, 이 과정에서 무게단위의 가격측정의 어려움을 해결하는 시스템을 개발7
    • 축산물 B2B 직거래 플랫폼인 미트박스는 중간 유통단계를 없애 도매가보다 10~30% 낮은 가격경쟁력을 가짐

농축수산업의 생산 효율성의 향상, 대체식품 개발 등 다양한 분야의 스타트업이 등장 중임

  • 만나CEA는 아쿠아포닉스8(수경 재배, Aquaponics)라는 첨단 농법과 데이터에 기반하는 인공지능 제어 시스템으로 농작물의 생산량을 획기적으로 향상시키는 스마트팜을 개발
    • 외국의 스마트팜 시스템보다 투자비는 저렴하면서 생산성은 비슷하거나 높게 향상시킴(<표 2> 참조)
    • 최근에는 만나CEA를 통해 재배되는 다양한 작물을 온라인을 통해 직접 유통하며 새로운 판로도 직접 개척하고자 함
<표 2> 기업별 스마트팜 생산량 및 투자비용 비교
구분 Mirai Blue Smart Farms Bright Farms 만나CEA
총 생산량(톤/년) 365 400 227 220
총 투자비용(억 원) 80 69 20 6
투자비용(억/kg) 21,917 17,250 8,810 3,730

※ 출처 : 만나CEA 홈페이지

  • 유라이크코리아는 가축의 체온정보를 안정적으로 파악하여 분만이나 질병관리가 수월하도록 모니터링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개발, 데이터를 축적하여 생산성 향상에 직접적으로 기여함
    • 유라이크코리아가 개발한 라이브케어는 소에게 캡슐형태의 디바이스를 경구투여하여 최장 7년동안 소의 위에서 머물면서 건강상태 데이터를 수집하는 시스템임
    • 최근 국제모바일콘포런스(MWC 2018)에서 기업용 모바일 서비스 혁신상(Best Mobile Innovation for Enterprise)을 국내스타트업 최초로 수상함
  • 더플랜잇(The Plant Eat)은 서울대의 벤처육성 스타트업 프로젝트로 시작하여 순식물성 대체식품인 식물성 마요네즈를 제작했으며 식물성 우유 등으로 확장중
    • 바이오인포메틱스(Bioinformatics) 기술을 통해 식품의 특징을 찾아내고 이를 식물성으로 대체할 수 있는 원료를 찾는 방식으로 개발 중
그림 6 유라이크코리아의 라이브케어 화면, 그림 7 더플랜잇의 식물성 마요네즈
<그림 6> 유라이크코리아의 라이브케어 화면, <그림 7> 더플랜잇의 식물성 마요네즈

※ 출처 : 각사 홈페이지

온라인 적용이 어려운 국내의 낡은 법·제도로 인해 혁신이 더디게 진행되거나 기존 산업과의 이해관계 충돌로 갈등이 발생하고 있음

  • 식품 생산, 가공, 영업 등 모든 분야에서 규제가 존재하며, 대표적인 관련 법인 식품 위생법은 1960년대 재정된 법으로, 이후 50년이 넘게 부분적 개정을 통해 변화해 왔으나, 최근 발전한 기술수준에는 부합하지 못하는 경우가 있음
    • 식품 분야의 몇몇 규제는 과거 냉동시설이 낙후되고 배송 시스템이 미비했던 시절에 만들어져 최신 배송 시스템에 기반한 스타트업의 규제에는 적용이 어려울 수 있음
    • 미트박스는 축산농가·수입육 판매업자와 상점을 직접 연결해주는 오픈마켓 형태로 직접 축산물을 보관하지 않음에도 축산물 위생관리법에 따라 육류 냉장고를 갖추라는 지적을 받아 불필요한 대형냉장고를 구비했음9
    • 마켓컬리는 유명 맛집의 음식을 포장배송하는 서비스를 기획했으나 식품위생법상 식품제조업 허가는 분리 독립된 제조시설을 갖추라는 규정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음10
  • 스마트팜은 기업과 농민단체의 이해관계가 충돌하여 도입이 여러 차례 무산된 바 있으며, 최근 정부의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도 농민단체의 반발에 직면함
    • 2010년 동부 팜한농은 대규모의 유리온실 스마트팜을 조성하여 토마토를 재배하고자 했으나 농민단체의 반발로 무산되었으며, 2016년 LG CNS가 새만금에 스마트팜 시범단지를 조성하고자 했으나 무산됨
    • 특히 2010년 동부 팜한농은 가격하락을 우려하던 농민들에게 스마트팜에서 재배한 토마토 전량을 수출한다는 약속을 했으나 끝내 농민들을 설득하지는 못했음
    • 최근 정부는 권역별로 4개소에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을 시작했으며, 농민단체는 대기업의 농업 진출, 생산과잉으로 인한 농산물 가격폭락 등을 우려하며 반대하고 있음11

시사점

  • 식품의 안전 확보에는 문제가 없으나 새로운 기술을 따라가지 못하는 낡은 규제에 대해서는 업계와 정부가 공동으로 발굴하고 개선할 필요가 있음
    • 2017년 7월 배달, 스마트팜 등 푸드테크의 다양한 분야에서 70개의 스타트업이 모여 식품산업의 규제에 대응하기 위해 푸드테크 협회를 출범함
    • 마켓컬리의 경우 맛집들을 모아 식품제조시설을 공유하는 방식으로 규제를 우회하려는 사업모델을 추진 중임12
  • 정부는 신-구 사업자 간 적극적인 중재 역할을 할 필요가 있으며, 스타트업은 새로운 상생 방안 모색이 필요
    • 만나CEA는 현지 농업인 또는 귀농인들과 함께 영농조합을 설립해 스마트팜을 보급·운영하고 있으며, 여기서 발생하는 수익을 농민과 공유하고 있음
  • 1 뉴시스(2018.10.14.),“1인가구 증가에 ... 가공식품 지출‘껑충’”.
  • 2 뉴시스(2018.9.26.),“푸드테크 시장 급성장 ... 스타트업 쏟아진다”.
  • 3 인사이트(2018.12.7.),“요기요 폭풍 성장 이끄는 딜리버리히어로 강신봉 대표”.
  • 4 딜리버리히어로는 2011년 국내 시장에 요기요를 설립하여 운영했고 2014년과 2017년 배달통과 푸드플라이를 인수했다.
  • 5 Business Insider(2016.7.6.),“This delicious-looking burger wants to change food the way that Tesla changed cars”.
  • 6 이데일리(2018.12.18.),“쉬완스 인수한 CJ,‘푸드테크’투자 나선다”.
  • 7 축산물의 경우 같은 상품이라도 크기와 무게가 일정하지 않아 무게단위 가격 책정에 어려움이 있음.
  • 8 물고기 양식(Aquaculture)과 수경 재배(Hydroponics)의 합성으로 물고기와 작물을 함께 길러 수확하는 방식을 말한다. 즉, 물고기를 키우면서 발생되는 유기물을 이용해 식물을 수경 재배하는 순환형 시스템을 말한다.(출처 : PMG지식엔진연구소)
  • 9 축산물 위생관리법 시행규칙이 2017년 12월 개정되면서 식육 판매업 신고를 한 통신판매 사업자의 전기 냉동·냉장고, 진열상자, 저울 설치 의무를 배제함.
  • 10 식품위생법 시행규칙에 따라 빵, 떡, 반찬 등을 판매하는‘즉석판매제조업’이나‘일반음식점’은 유통업체를 통해 식품을 판매하는 데 제한이 있기 때문에 마켓컬리가 동네 맛집의 식품을 유통하기 위해서는 먼저 동네 맛집에 식품제조업 허가를 받고 제조시설의 허가를 받고 판매 품목별로 허가를 받아야 함.
  • 11 농축유통신문(2018.8.10.),“스마트팜혁신밸리사업, 농민반대에도 계속 추진 의지”.
  • 12 머니투데이(2018.8.12.),“규제에 발목잡힌 식품 온라인 유통서비스”.

키워드 식품산업 디지털 전환 월간SW중심사회 2019년 2월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