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 엔터프라이즈 모빌리티

  • 기업 업무 현장이 점점 모바일 퍼스트 중심으로 재편되고 있어 2015년 엔터프라이즈 모빌리티 시장의 활성화 전망
    • 스타트업, 분석, 오피스SW, CYOD 등이 2015년 엔터프라이즈 모빌리티 분야의 주요 트렌드가 될 전망
    • MS, IBM-애플, 구글 등 글로벌 기업들, 엔터프라이즈 모빌리티 사업을 강화

시장 및 기업 동향

  • IT 업계, 모바일을 중심으로 모든 업무환경을 지원하는 엔터프라이즈 모빌리티가 2015년 IT 환경의 주요 화두가 될 것으로 기대
    • TechRepublic : 2015년 엔터프라이즈 모빌리티의 주목할만한 트렌드로 스타트업, 분석, 오피스SW, CYOD(Choose Your Own Device) 등을 선정
    • 2015년 엔터프라이즈 모빌리티 트렌드 전망
    • 2015년 엔터프라이즈 모빌리티 트렌드 전망
  • 글로벌 엔터프라이즈 모빌리티 시장, 2014년 이후 연평균 43%씩 성장해 2018년에는 57억 달러 규모가 될 전망
    • 엔터프라이즈 모빌리티 시장은 모바일기기관리(MDM), 모바일 보안, 모바일애플리케이션관리(MAM), 모바일콘텐츠관리(MCM) 등을 포함
    • BYOD 트렌드, 모바일 사용 인구의 증가, 모바일앱의 확산, 보안위협의 고도화, 모바일 기기 관리의 필요성 증가 등이 시장 성장의 주요 요인
    • 글로벌 엔터프라이즈 모빌리티 시장
  • 한국 마이크로소프트, IBM-애플 등 엔터프라이즈 모빌리티 관련 솔루션을 출시하며 시장 공략 강화
    • 한국 마이크로소프트 : 계정관리, 디바이스 관리, 정보보호 등을 클라우드 방식으로 제공해 모빌리티 환경을 구축하는 엔터프라이즈 모빌리티 통합 제품군 출시
    • 애플·IBM : IBM이 애플 기기 상에서 동작하는 특정 업종용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고 이를 재판매하는 방식의 엔터프라이즈 모빌리티 제품 출시 예정

시사점

  • 기업의 모바일 기반의 업무환경 구축이 본격화되면서 관련 기업들은 엔터프라이즈 모빌리티 관련 제품 개발 및 출시를 적극적으로 추진
    • 2015년 이후 시장 성장이 본격화될 전망에 따라 모바일 OS 기업, 모바일 기기 제조업체, 기업용 솔루션 업계 등 다양한 기업들 간의 경쟁이 심화될 전망

나. IoT

  • 인텔, 시스코 등 글로벌 ICT 기업들, IoT 신제품 출시, 기술 표준 경쟁 등 IoT 시장 선점을 위한 노력을 강화
    • IoT 핵심 표준으로 oneM2M이 주도할 전망이나 다양한 기기간 인터페이스 부문의 표준 문제가 남아있어 이를 확보하기 위환 경쟁이 심화될 전망
    • 국내 기업들도 통신사들을 중심으로 IoT 관련 사업을 강화하고 있으며 그 외 전자업체, IT 서비스 기업 등이 IoT 제품 개발 및 출시 노력을 확대

시장 및 기업 동향

  • 인텔, 단말기부터 소프트웨어까지 End to End 전략으로 IoT 시장 공략을 강화할 방침
    • PC, 태블릿 등 단말기 외 홈, 차량, 임베디드 디바이스, 통신인프라, 클라우드/빅데이터, 애플리케이션 프로그램 인터페이스(API) 등 폭넓은 영역을 지원하는 IoT 플랫폼 ‘아틀랜틱 리지(Atlantic Ridge)’ 개발
    • IoT 플랫폼 개발을 위해 IoT 솔루션 그룹, 데이터센터 그룹, 소프트웨어 서비스 그룹, 뉴디바이스 그룹, 인텔랩 등 5개 사업 본부가 참여
  • 시스코, 국내 IoT 기반의 스마트도시 구축 사업 참여에 이어 IoT 기반 데이터 분석 솔루션 ‘시스코 커넥티드 애널리틱스’ 공개
    • SK텔레콤, 부산광역시와 함께 부산시 해운대구에 사물인터넷 실증 테스트베드 및 글로벌 사물인터넷 상호운영성 센터 구축을 위한 협약 체결
    • 재난·안전, 교통, 관광, 미디어, 에너지·환경, 교육, 건강 등 7개 분야에 걸쳐 서비스 시나리오 및 솔루션 아키텍쳐 설계를 진행하고 지역 내 대학·연구소와 교육 및 훈련 프로그램을 연계한 인재 육성을 추진할 계획
    • 인천 송도 지역에도 스마트시티와 관련한 IoT 솔루션 개발을 위한 혁신센터 GCoE(Global Center of Excellence)를 공식 오픈한 바 있음
    • 최근 출시한 시스코 커넥티드 애널리틱스는 IoT에 기반해 데이터가 발생하는 위치에 구애받지 않고 분석된 정보를 필요한 때 제공 가능한 것이 주요 특징
  • 향후 글로벌 ICT 시장을 주도할 것으로 기대되는 IoT 선점을 위해 각국 글로벌 기업 간 표준 경쟁이 본격화
    • 세계 220여개 ICT 기업 및 기관이 포함된 IoT 표준화 협의체인 oneM2M, IoT 표준 릴리스1 버전을 발표(2014. 12)
    • 핵심 표준 체계는 oneM2M을 따를 전망이나 기기간 디바이스를 위한 오픈소스 기반의 인터페이스 부문에서 표준 확보를 위한 경쟁이 치열할 전망
    • 퀄컴의 올씬 얼라이언스(Allseen-Alliance), 삼성전자·인텔의 OIC(Open Interconnect Consortium), 구글의 쓰레드그룹(Thread Group), 시스코·AT&T의 IIC(Industrial Internet Consortium) 등이 대표적인 표준 보유 기관
    • IoT 시장 규모가 너무 크고, 다양한 기기가 포함되어 있어 모든 표준을 일원화하기에는 한계가 있는 상황
  • SK텔레콤, LGU+, KT 등 국내 통신사들을 중심으로 IoT 관련 사업을 강화
    • SK텔레콤 : oneM2M 표준 기반의 개방형 IoT 플랫폼 개발을 완료, 2015년 내로 실제 상용망에 적용한 플랫폼을 상용화할 계획
    • LGU+ : IoT 신사업을 추진 중이며 스마트홈 서비스 U+가스락 출시 등 홈IoT 시장 선도사업자로 자리매김 하기 위한 전략을 추진
    • KT : 아시아 모바일 사업자 협의체인 커넥서스의 9개 회원사(NTT도코모 등)와 글로벌 IoT 사업 양해각서를 체결, 산업·공공 영역의 관제 IoT 사업에 주력할 방침
    • 그 외, 전자업체, IT 서비스업체 등 국내 IT 관련 기업들도 IoT 관련 제품 및 서비스 개발 및 상용화 노력을 강화하는 추세

시사점

  • IoT 시장 선점을 위해 국내외 디바이스, 데이터, 서비스, 네트워크 등 다양한 업종의 기업 및 기관 간 표준 및 플랫폼 경쟁이 심화될 전망
    • IoT 생태계는 다양한 분야의 기업들이 포함되어 있으며 각 분야의 글로벌 기업들은 자사 기술 및 플랫폼에 기반한 IoT 생태계 구축을 위한 노력을 강화하고 있어 경쟁이 심화될 전망
    • 향후 다양한 분야의 플랫폼 간 통합과정을 통해 상호보완적으로 발전하고 경쟁에서 승리한 소수의 플랫폼을 중심으로 시장이 재편될 전망

키워드 월간SW중심사회 2015년 1월호